'첫 선발 등판' 김광현, 2이닝 3K 무실점 '퍼펙트' 피칭

입력 : 2020-02-27 00:00:00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KK' 김광현이 시범경기 두 번째 등판에서도 깔끔한 피칭을 뽐냈다.


김광현은 27일 미국 애리조나주 주피터의 로저 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시즌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마이애미 말린스와 맞대결에 선발 등판했다.


이날 세인트루이스는 덱스터 파울러-놀란 고먼-폴 골드슈미트-야디어 몰리나-타일러 오닐-해리슨 베이더-야이로 무뇨즈-에드먼도 소사-훌리오 로드리게스 순으로 나섰으며, 선발 마운드는 김광현이 올랐다.


1회초 마운드에 오른 김광현은 선두타자 조나단 비야르을 3루수 땅볼로 잡아내며 순조로운 스타트를 끊었다. 이후 브라이언 앤더슨을 6구 승부 끝에 슬라이더로 삼진 처리하며 두 번째 아웃 카운트를 늘렸고, 후속타자 코리 디커슨까지 깔끔하게 잡아내며 삼자범퇴를 기록했다.


세인트루이스는 1회말 고먼의 안타와 골드슈미트가 몸에 맞는 볼, 몰리나의 안타로 만루 찬스를 잡았지만, 후속타의 불발로 득점을 뽑아내지 못했다.


0-0으로 맞선 2회초 김광현은 선두타자 헤수스 아귈라를 5구 승부 끝에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이날 두 번째 탈삼진을 솎아냈다. 이어 맷 조이스를 유격수 땅볼로 잡아낸 뒤 이산 디아즈도 삼진으로 잡아내며 2이닝을 깔끔하게 틀어막았다.


당초 2이닝 투구가 예정되어 있던 김광현은 2이닝 동안 3탈삼진 무실점 '퍼펙트' 피칭을 선보였다.


사진=뉴시스/AP

세계
MEXICO EMPLOYMENT PANDEMIC CORONAVIRUS COVID19
"독일 외무부, 화상회의 '줌' 사용 제한..보안 우려"
(FILE) LUXEMBOURG ECJ POLAND JUDICIARY
FRANCE PANDEMIC CORONAVIRUS COVID19 ECONOMY RECESSION
건강
방역당국, 산학연병과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적극 추진
사회적 거리두기, 개인 관심 줄어..SNS 정보량 급감
[속보]8일 기준 자가격리자 5만1,836명..해외입국자 4만 3,931명
[속보]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 23명.. 검역 10명..지역사회서 13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