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컵 평점] '설날 축포' 손흥민, 평점 7.4점..팀 내 두 번째

입력 : 2020-01-26 00:00:00



= 손흥민이 설날 연휴에 축포를 터트렸고, 결국 평점 7.6점을 받으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토트넘 홋스퍼는 26일 오전 0시 영국 사우스햄튼에 위치한 세인트 마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랜드 FA컵 32강전에서 사우스햄튼과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무승부로 두 팀은 재경기를 치르게 됐다.


최근 골 침묵을 깬 손흥민이 사우스햄튼전도 선발 출전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비롯해 모우라, 알리, 로 셀소, 페르난데스, 윙크스, 탕강가, 산체스, 알더베이럴트, 오리에, 요리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원정팀 사우스햄튼 역시 잉스, 오바페미, 단소, 건, 워드 프라우스, 호이베르, 암스트롱, 스티븐스, 레드먼드, 버틀란드, 베드나렉을 선발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손흥민이 결정적인 찬스를 잡았다. 전반 9분 역습 상황에서 알리의 날카로운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빠르게 침투해 반대편을 보고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이후 전반 28분에는 로 셀소가 슈팅을 시도해 골망을 흔들었지만 손흥민이 오프사이드 위치에 있어 VAR 끝에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손흥민이 아쉬움을 뒤로 하고, 후반에 자신감을 찾았다. 결국 선제골의 몫은 손흥민이었다. 후반 13분 라멜라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날카로운 슈팅을 골망을 흔들었고, 시즌 12호골을 성공시켰다. 이후 손흥민은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며 공격을 이끌었지만 추가골은 나오지 않았고, 오히려 후반 막판 동점골을 허용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세계
Congress Barr
Turkey Syria Migrants
epaselect GERMANY ECONOMY TECHNOLOGY CONTINENTAL
키르기스스탄, 한국인 등 입국 금지.."내달 1일부터 시행"
건강
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지역 13명째
코로나19 확진자, 자가격리 어기고 대구서 포항 이동
중국 코로나19 해외 역유입 통제 속 신규 확진 300명대
자가격리 대상자와 가족을 위한 생활수칙 [코로나19 긴급진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