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월드컵 윤덕여호, 나이지리아에 0-2 패..16강 빨간불(종합)

입력 : 2019-06-13 00:00:00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나이지리아에 패하며 16강 진출에 적신호가 켜졌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 프랑스 그르노블 스타드 데잘프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 프랑스 여자 월드컵 A조 2차전 나이지리아와 맞붙어 0-2로 패했다. 전반전에 나온 김도연의 자책골로 한국은 주춤했다. 후반전에 견고한 나이지리아 수비를 뚫으려 사력을 다했지만, 되려 추가골을 내주고 말았다.


한국은 개막전 프랑스에 패한 데 이어 나이지리아전에서도 패배의 쓴맛을 보며 2패로 16강 진출이 어려워졌다.


이날 윤덕여 감독은 4-1-4-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최전방에 정설빈을 배치시켰다. 2선에는 이금민, 지소연, 이민아, 강채림이 나섰다. '캡틴' 조소현은 중앙 미드필더로 경기에 모습을 드러냈다. 포백 수비라인은 장슬기, 김도연, 황보람, 김혜리가 지켰다. 골키퍼 장갑은 김민정이 꼈다.

세계
France Orangutan
"아르헨티나·우루과이 전역에 정전"..일부 복구
CHINA-JIAOZUO-RAILWAY CONSTRUCTION (CN)
트럼프, 일본인 납북자 가족에 "반드시 승리할 것" 편지
건강
[건강] 전신운동 수영, 건강하게 즐기세요
[오늘의 건강] U-20 축구 응원 야간 날씨는?
[건강이 최고] 젊은층 '성병' 심상찮다.."노인은 걱정수준 아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