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포토] 은퇴하는 이상화 '아쉬움의 눈물'

입력 : 2019-05-16 00:00:00



'빙속 여제' 이상화가 16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진행된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이상화 은퇴식&기자 간담회'에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휘경여고 재학시절인 2004년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단 이상화는 14년 간 국가대표로 활약하며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역사에 큰 획을 그었다.


이상화는 2010년 밴쿠버동계올림픽 여자 500m에서 예니 볼프를 꺾고 금메달을 획득, 세계 빙상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상화는 또 2014년 소치동계올림픽 여자 500m에서도 1·2차 레이스 합계 74초70을 기록하며 2연패를 달성했다.


지난 해 열린 2018 평창올림픽에서 3연패를 노렸던 이상화는 고다이라 나오에 밀려 3연속 금메달 획득의 꿈을 이루지는 못했다. 37초33을 기록한 이상화는 고다이라에 밀려 은메달에 머물렀다.

세계
HUNGARY ANIMALS BUFFALOS
트럼프, 경기침체 경고 일축.."가짜뉴스·민주당 탓"
中의 반격..美에 750억弗 보복관세
RUSSIA YACHT BLACK PEARL
건강
치매 원인 달라도 치료법은 '인지기능개선제+대증요법'
"악력 약화, 인지기능 손상과 관련있다"
인보사 사태의 본질은.. '안전성·유효성' VS '허위 자료' 논쟁
가을의 시작 '처서', 우울감과 관절 통증 완화하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