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포토] 은퇴하는 이상화 '아쉬움의 눈물'

입력 : 2019-05-16 00:00:00



'빙속 여제' 이상화가 16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진행된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이상화 은퇴식&기자 간담회'에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휘경여고 재학시절인 2004년 처음으로 태극마크를 단 이상화는 14년 간 국가대표로 활약하며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역사에 큰 획을 그었다.


이상화는 2010년 밴쿠버동계올림픽 여자 500m에서 예니 볼프를 꺾고 금메달을 획득, 세계 빙상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상화는 또 2014년 소치동계올림픽 여자 500m에서도 1·2차 레이스 합계 74초70을 기록하며 2연패를 달성했다.


지난 해 열린 2018 평창올림픽에서 3연패를 노렸던 이상화는 고다이라 나오에 밀려 3연속 금메달 획득의 꿈을 이루지는 못했다. 37초33을 기록한 이상화는 고다이라에 밀려 은메달에 머물렀다.

세계
SYRIA HAMA FIRST LADY ASMAA AL-ASSAD
INDONESIA ELECTION RESULTS AFTERMATH
Indonesia Election Protests
Music Review - Stray Cats
건강
NH투자 "오스템임플란트 중국서 성장 잠재력..목표주가↑"
남자도 '자궁경부암 백신' 맞아야 안전
운동 전 커피 한 잔이 '의외의' 효과 낸다
원주 도심 거리 담배 못 피운다..금연구역 5개 구간 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