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직자 재산]박양우 장관 20.8억..주진숙 영상자료원장 179억

입력 : 2020-03-26 00:00:00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재산이 지난해보다 1억2500만원 증가했다.


26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관보를 통해 공개한 '2020년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 따르면 박 장관의 재산은 20억8706만원으로 지난해보다 1억2525만원 늘어났다. 본인과 자녀들의 급여 증가로 예금액이 늘어난 영향이다.


박 장관의 본인 재산은 서울시 양천구 목동 아파트, 서울 서초구 소재 아파트 전세권 등 부동산, 예금, 2015년식 제네시스와 2005년식 소나타를 포함해 총 13억9809만원이다.


신임 김용삼 차관이 신고한 재산은 성과상여금 등 소득 증가로 6203만원 늘어난 5억443만원이다. 오영우 전 1차관은 부동산 가액 증가로 전년보다 2억353만원 늘어난 11억6258만원을 신고했다. 최윤희 2차관은 지난해 12월 취임해 이번 재산 신고 대상에서 빠졌다.


문체부와 소속기관 고위공직자 가운데 최고 자산가는 주진숙 한국영상자료원장이다. 주 원장의 재산 신고 금액은 179억3160만원이다. 주 원장은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관할하는 전체 재산신고 대상자 1865명 가운데 신고액 1위를 기록했다.


세계
TUNISIA PANDEMIC COVID19 CORONAVIRUS
Philippines Plane Catches Fire
epaselect LEBANON PANDEMIC CORONAVIRUS COVID19
GERMANY PHOTO SET PANDEMIC COVID19 CORONAVIRUS
건강
"입술이 자꾸만 아파요" 구순염 방치하나요?
기형아 출산 왜 여성에게 책임전가?.. 담뱃값 경고, 개선해야
가벼운 산책, 격한 운동보다 좋은 이유 5
[현장연결] 정 총리,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주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