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소비자상담 폭증..'배달지연·구매취소' 불만 봇물

입력 : 2020-02-14 00:00:00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지난달 마스크 관련 소비자 상담이 급증했다.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지난달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 5만7천641건을 분석한 결과 마스크 등 보건·위생용품 관련 상담이 전월보다 1천153.7% 급증했다고 14일 밝혔다.


주로 전자상거래로 구매한 마스크의 배송 지연이나 구매 취소 관련 소비자 불만이 많았다.


국외여행 관련 상담도 395.8% 늘었고 항공 여객 운송 서비스와 외식, 호텔·펜션 관련 상담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대부분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인한 계약 취소에 따른 위약금 관련 상담이었다.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도 보건·위생용품과 국외여행 관련 상담이 많이 증가했다.


연령대별로는 30대의 상담이 30.3%로 가장 많았고 40대가 27.5%, 50대가 19.5% 순이었다.





한국소비자원

세계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 '야수' 타고 트랙 돌아
日 최대규모 도쿄마라톤, 코로나 여파 대폭 축소
현대건설, 칠레 정부와 교량공사 관련 갈등 봉합
LEBANON IRAN PARLIAMENT
건강
'중국인 유학생 곧 입국' 대학 기숙사 방역
중국 경제 '코로나 충격' 현실화..2월 경제 '곤두박질'
코로나19로 위축된 동해안 지역경제, 착한 소비로 살린다
[연합뉴스TV 스페셜] 120회 : 세계는 지금 바이러스와의 전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