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하루, 가족과 동료에게 따뜻한 말 한마디 건네볼까

입력 : 2019-12-11 00:00:00



© 뉴스1


= "넌 잘 하는 게 하나도 없냐?" "짜증나니까 저리 가있어!"


누구나 살면서 한 번쯤은 해봤을 말이다. 이런 말을 할 때, 별 거 아니라고 생각하고 그저 기분 따라 내뱉는 경우들이 대부분이다.


그러나 이런 말 한마디는 상대의 마음 속에 깊이 남는다. 그리고 이런 말을 내뱉는 사람조차도 반대로 부정적인 말을 듣고 상처를 입는다.


반대로 따뜻하고 긍정적인 말을 통해 화자는 물론이고 듣는 사람까지 앞으로 더 나은 삶을 살아갈 용기를 얻기도 한다.


이처럼 관계 속에서 살아가는 인간에게 '말'은 몸과 마음 모두를 움직일 수 있는 강력한 것이다.


책은 우리가 잊고 살았던 말 한마디가 얼마나 놀랍고 큰 힘을 가지고 있는지 알려주고 있다.


36년간 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긍정적인 말이 주는 위대한 힘'에 대해 가르쳐온 저자의 경험이 그대로 녹아들어 있다.


사랑하는 가족에게, 응원이 필요한 친구에게, 고생하는 동료에게 '따뜻한 말 한마디'를 전할 수 있는 사람이 되는 데에 지침서 역할을 하는 책이다.


◇ 말 한마디로 당신을 안아줄 수 있다면 / 할 어반 지음 / 박정길 옮김 / 웅진지식하우스 / 1만5000원

세계
"엄마 뱃속서 일본에 뺏긴 아버지.. 어떻게 분리수거하듯 버리나"
SINGAPORE LUNAR NEW YEAR
FRANCE GOVERNMENT MACRON BUSINESS
Greece Education Protest
건강
[홍은심기자의 낯선 바람] 가슴 답답하고 소화 안되고.. 명절만 되면 왜 이러지?
명인제약, 젊은데 설마 잇몸병? 방치하면 성인병 불러요
미국 워싱턴까지 퍼진 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거짓·과대광고한 의료기기 무료체험방 23곳 적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