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형 간염, 주요 원인은 조개젓"..섭취 중지 권고

입력 : 2019-09-12 00:00:00



올해 A형 간염이 유독 유행입니다.


공식적으로 집계된 환자만 1만 4천 명이 넘었는데요.


보건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였는데 '오염된 조개젓'이 주요 원인이라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입니다.



두 달 전 이 식당을 이용한 손님들이 연달아 A형 간염에 걸렸습니다.


130명이 넘는 환자가 발생한 집단 발병이었습니다.



부산과 대전, 서울, 경기 등 올 들어 A형 간염 집단 발병 사례만 모두 26건입니다.


질병관리본부의 역학조사 결과, 이 가운데 80%, 21건에서 환자들이 공통으로 조개젓을 먹은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조개젓을 수거해 검사해보니 61%, 10개 제품에서 A형 간염 바이러스가 나왔습니다.


이 가운데 9개 제품은 중국산, 1개 제품은 국산 제품입니다.


3만 7천 kg 가량이 국내에 유통됐는데, 이 가운데 3만 2천 kg은 이미 팔려나갔고, 5천 kg은 식품 당국에 의해 폐기됐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당분간 조개젓을 먹지 말 것을 권고했습니다.



올 들어 A형 간염 환자는 1만 4천여 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7.8배 급증했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시적으로 바닷물이 오염되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이달 안에 시중에 유통되는 조개젓을 전수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세계
SRI LANKA ANIMAL RIGHTS
Paris Fashion F/W 2020/21 Dries van Noten
"한국서 치료 못받아 중국으로 탈출"..중국 SNS서 퍼지는 괴소문들
USA CORONAVIRUS CONGRESS
건강
[이성주의 건강편지]코로나-19, 대학병원들 위태로운데..
[오늘의 건강] 코로나-19, 국민 생활 습관 바꿀까?
과천 신천지 확진자 2명 동선공개.."16일 예배서 감염추정"
코로나19 마스크, 에탄올 소독해서 써도 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