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아이 손잡고 '공짜 고궁' 가볼까?

입력 : 2019-09-12 00:00:00



경복궁 신무문 전경


추석 연휴기간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을 무료개방한다. 평소 시간제 관람으로 운영되는 종묘도 추석 연휴에는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연휴기간 고궁과 왕릉을 찾은 관람객을 위해 다양한 문화행사도 열린다. 고궁과 왕릉을 찾은 관람객을 위하여 다양한 추석맞이 문화행사를 마련했다. 경복궁에서는 △대취타 정악과 풍물연희를 공연하는 ‘고궁음악회’ △궁중 약차와 병과를 시식할 수 있는 ‘생과방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창덕궁에서는 봉산탈춤, 줄타기, 풍물굿판이 열리는 ’창덕궁 추석행사가, 덕수궁에서는 △전통춤 공연인 ‘덕수궁 풍류’ △대한제국 시기 고종 황제가 외국공사 접견을 재현한 ‘대한제국 외국공사 접견례’가 펼쳐진다.


창경궁에서는 상시 야간관람객을 대상으로 ‘고궁음악회‘가 열리고, 종묘에서는 ‘해설과 함께하는 종묘 모형 만들기’ 체험이 각각 진행된다. 연휴기간 고궁에서 한가위 보름달도 즐길 수 있다. 경복궁에서는 연휴기간 야간 특별관람이, 덕수궁과 창경궁에서는 상시 야간관람이 진행될 계획이다.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도 진행도니다. 덕수궁과 세종대왕유적관리소를 방문하면 제기차기, 투호, 윷놀이, 팽이치기 등을 즐길 수 있다.


이 외에 12~14일 현충사관리소는 충무문 앞 광장에서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굴렁쇠 굴리기, 전통 딱지치기 등 민속놀이 마당을 펼치고, 칠백의총관리소는 칠백의총 광장에서 한지 제기 만들기, 윷놀이와 투호놀이 등 체험과 민속놀이 행사를 진행한다.


국립무형유산원은 14일 오전 11시부터 4시까지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에서 가족단위 체험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명절음식 ‘송편’ 만들기와 제기와 팽이 만들기, 투호와 굴렁쇠 굴리기, 윷놀이 등 민속놀이 행사를 펼친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13~ 14일 해양유물전시관 야외광장과 라운지에서 ‘해양문화재와 함께하는 민속놀이 체험’행사를 펼친다. 이번 행사는 △섬마을에서 행해졌던 명절 민속행사를 소개하는 민속 행사 사진전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대형윷놀이, 사방치기, 굴렁쇠 굴리기 등 민속놀이 체험 △어린이들을 위한 대보름 강강술래 팽이와 전통 연필꽂이 만들기 등으로 진행된다.

세계
Pompeo Central Asia C5
SWITZERLAND TRADITIONAL MUSIC FESTIVAL
[정효식의 아하, 아메리카] 또 터진 트럼프 스캔들, 우크라이나에 바이든 뒷조사 요구
ISRAEL ELECTIONS GOVERNMENT
건강
[건강한 가족] "관절염 놔두면 우울증 위험, 안전·내구성 좋은 인공관절로 예방"
[건강한 가족] 성장호르몬 나와도 성장판까지 도달해야 키 쑥쑥↑
한국 남성암 4위 전립선암, 40대 이상 80% "검진 경험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