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오늘도 폭염 계속..오후 동해안 비·내륙 소나기

입력 : 2019-08-14 00:00:00


오늘도 전국에서 폭염은 이어집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한낮에 서울과 대전 35도, 광주와 대구 34도로 어제만큼 덥겠습니다.


오후에는 소나기와 비 소식이 있습니다.


서쪽 지역으로는 시간당 30mm 안팎의 소나기가 한바탕 요란하게 지나겠습니다.


중부 내륙과 호남 지역에 계신 분들은 우산 챙기시기 바랍니다.


오후부터 동해안에는 동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겠고 밤부터 제주와 영남에도 비가 내리겠습니다.


10호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비구름 때문입니다.


내일까지 동해안 지역에는 최고 25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10호 태풍 크로사는 현재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450km 부근 해상에서 북상하고 있습니다.


광복절인 내일은 일본 오사카 부근에 상륙하겠고 금요일에는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기온 서울 26.3도로 일주일째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과 춘천, 대전 35도, 광주와 대구 34도로 찜통 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4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내일 동해상에는 태풍의 간접 영향으로 물결이 거세게 일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광복절인 내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폭염은 한풀 꺾이겠습니다.


날씨정보 전해드렸습니다.


KBS

세계
CORRECTION France G7 Summit
비건 "한·미·일 북핵 협력 감사"..오늘 김현종 만나 지소미아 언급 가능성
프랑스 "노딜 브렉시트 기정사실화"..英의 재협상 요구 거부
트럼프 또 연준 비난 "의장은 퍼팅 못 하는 골퍼"
건강
조민아 체중 40kg까지 줄어.. '레이노병'이 뭐길래?
여름철 심해지는 '무좀'..꾸준한 치료가 중요한 이유
진시황제가 한 번 더 웃었다면 무병장수할 수 있었을까?
[건강칼럼] 여름 무더위에 시원한 맥주 폭풍 흡입? "복부 지방 쌓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