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그들은 붓을 놓았나..미완의 화가를 만나다

입력 : 2019-07-19 00:00:00







정찬영의 ‘공작’. 화려한 색채와 섬세한 묘사가 돋보인다. [사진 국립현대미술관}






한국 최초 여성 서양화가 나혜석은 알아도 정찬영을 아는 사람은 거의 없다. 20세기 초중반에 일찍이 주목받은 또 다른 여성 화가다. 인물 채색화와 화조화로 이름이 높았던 이영일의 제자였고, 언론에 이름이 오르내릴 만큼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는데 어느 순간 그의 이름이 잊혔다고 한다. 그토록 전도유망했던 정찬영은 왜 그렇게 사라졌을까.
세계
HUNGARY ANIMALS BUFFALOS
트럼프, 경기침체 경고 일축.."가짜뉴스·민주당 탓"
中의 반격..美에 750억弗 보복관세
RUSSIA YACHT BLACK PEARL
건강
치매 원인 달라도 치료법은 '인지기능개선제+대증요법'
"악력 약화, 인지기능 손상과 관련있다"
인보사 사태의 본질은.. '안전성·유효성' VS '허위 자료' 논쟁
가을의 시작 '처서', 우울감과 관절 통증 완화하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