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근육의 40배 달하는 '인공근육' 개발 성공..사이언스지 실려

입력 : 2019-07-12 00:00:00



12일 국제학술지 ‘사이언스’표지 에 실린 인공근육 /사진=Ken Richardson 제공


사람 근육이 내는 힘의 40배에 달하는 힘을 낼 수 있는 ‘인공근육’가 개발됐다.

인공근육은 가볍고 유연하게 제작할 수 있어 로봇과 웨어러블 기기 등 다양한 곳에 활용될 수 있을 전망이다.


12일 김선정 한양대 전기생체공학부 교수팀은 미국 텍사스대, 호주 울릉공대 등과 함께 인공근육 개발 연구 성과를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에 발표했다.


연구진은 탄소나노튜브와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아크릴 섬유, 실크, 대나무 섬유 등을 꼬아 인공근육의 중심부를 제작했다. 앞서 연구진은 탄소나노튜브만으로 중심부를 제작한 바 있는데 가격이 저렴한 물질을 섞어 상용화 시 가격을 줄일 수 있게 만든 것이다.

세계
DENMARK COPENHAGEN
GERMANY DEFENCE RECRUITS
BRITAIN LONDON RALLY
INDIA SHEILA DIKSHIT OBIT
건강
중노년 10명 중 6명 "주변 피해 없어야 좋은 죽음"
[Hot-Line] "한미약품, 랩스커버리 실패 속단은 이르다"..목표가↓
여행 중 물갈이 설사, 물 충분히 마셔야
[병원소식] 이화의료원, 몽골 의료 취약지에서 의료 봉사 外