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아침까지 곳곳 빗방울..미세먼지 '좋음'

입력 : 2019-07-12 00:00:00



【경산=뉴시스】 = 장맛비가 내리고 있는 10일 오후 경북 경산시 중방동 남천 보도교에서 한 시민이 우산을 쓰고 비를 피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대구=뉴시스】 = 12일 대구·경북은 곳곳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날리는 가운데 대기가 청정하겠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대구·경북은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고 아침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낮 기온은 26~30도 분포로 폭염 소식은 없다.


아침 최저기온은 김천 18도, 경산 20도, 대구 21도, 포항 22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대구·영천 30도, 안동 28도, 영양 27도, 울릉도 24도 등이다.


지난 이틀간 내린 비의 영향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나타내겠다.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동해 일부 해상은 초속 8~14m의 강한 바람과 함께 물결이 1.5~4m로 높게 일겠다. 풍랑특보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모두 해제될 것으로 예측된다.


대구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오전까지 일부 내륙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세계
DENMARK COPENHAGEN
GERMANY DEFENCE RECRUITS
BRITAIN LONDON RALLY
INDIA SHEILA DIKSHIT OBIT
건강
중노년 10명 중 6명 "주변 피해 없어야 좋은 죽음"
[Hot-Line] "한미약품, 랩스커버리 실패 속단은 이르다"..목표가↓
여행 중 물갈이 설사, 물 충분히 마셔야
[병원소식] 이화의료원, 몽골 의료 취약지에서 의료 봉사 外