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정정용·이강인 '어색한 포옹'

입력 : 2019-06-17 00:00:00





정정용 감독이 17일 서울 중구 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을 차지한 U-20 대표팀 환영식 행사를 마친 후 이강인 선수와 포옹하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축구대표팀은 대한민국 축구 역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해 FIFA 주관 남자대회 사상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차지했다. 팀의 에이스 이강인은 한국선수로는 처음으로 FIFA 주관 대회에서 골든볼을 수상했다.




세계
RUSSIA MOON
에르도안 "S-400(러시아제 지대공 미사일) 포기하지 않을 것"
BRITAIN SPAIN PONSATI
YEMEN CONFLICTS
건강
40~50대 흡연자, 돌연사 위험 3배로 높다
"남성호르몬 보충제, 정맥혈전 위험↑"
미처 몰랐던 '당뇨병' 상식 6가지 [세계 당뇨병의 날]
딱딱 소리나는 무릎질환 '원판형 연골판' 외상없이도 파열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