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전화 안 받아?" 전 남친 오토바이에 불 지른 20대 여성 입건

입력 : 2019-04-15 00:00:00



기사와 무관한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전 남자친구가 자신을 만나주지 않는 데 앙심을 품고 남자친구 소유 오토바이에 불을 지른 2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에 따르면 부산 중부경찰서는 방화 혐의로 ㄱ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ㄱ씨는 지난 4일 오전 5시 40분께 부산 한 연립주택 주차장에서 전 남자친구의 오토바이를 넘어뜨린 뒤 기름이 흘러나오자 일회용 라이터로 불을 붙여 태운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ㄱ씨는 8개월간 사귀다가 헤어진 남자친구가 전화를 받지 않고 피하자 집을 찾아와 오토바이에 불을 지른 뒤 달아난 것으로 드러났다.


ㄱ씨 방화로 오토바이 1대와 주차된 차량 3대 범퍼가 불에 탔고, 인근 주민 14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세계
Pence Religious Freedom
epaselect SWITZERLAND WINEGROWERS FESTIVAL
日 교토 스튜디오 방화, 최소 33명 사망..아베 총리 "말을 잃었다"
epaselect TURKEY OSMAN KOSE FUNERAL
건강
중노년 10명 중 6명 "주변 피해 없어야 좋은 죽음"
[Hot-Line] "한미약품, 랩스커버리 실패 속단은 이르다"..목표가↓
여행 중 물갈이 설사, 물 충분히 마셔야
[병원소식] 이화의료원, 몽골 의료 취약지에서 의료 봉사 外