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HD 치료제, 뇌 백질 증가시켜"

입력 : 2019-08-14 00:00:00

= 성장기의 아이들에게 흔히 나타나는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장애 치료제가 ADHD 아이들의 뇌 백질을 증가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네덜란드 암스테르담대학 메디컬센터 영상·핵의학 전문의 리스베트 레네만 교수 연구팀이 ADHD 치료제가 투약된 일이 없는 소년 환자 50명과 청년 환자 49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와 헬스데이 뉴스가 13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이들을 각각 두 그룹으로 나누어 한 그룹엔 ADHD 치료제인 메틸페니데이트를, 다른 그룹엔 위약을 16주 동안 투여하고 임상시험 전후에 뇌의 백질 평가에 도움이 되는 확산텐서영상과 함께 MRI로 뇌를 관찰했다.


그 결과 소년 그룹에서는 메틸페니데이트가 투여된 아이들이 위약이 투여된 대조군에 비해 백질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청년 그룹에서는 메틸페니데이트 소그룹과 위약 그룹 모두 백질의 용적에 차이가 없었다.


이는 메틸페니데이트에 의한 뇌 백질의 증가가 환자의 나이와 연관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뇌 발달이 진행 중인 소년들에게서만 뇌의 백질 증가가 나타났다는 것이다.


이러한 뇌 백질의 증가가 긍정적인 변화인지 아닌지는 확실히 말할 수는 없지만, ADHD 아이들에게는 도움이 될 것이라고 연구팀은 판단했다.


이 사실이 장기적으로 어떤 의미를 갖는 것인지는 알 수 없는 만큼 당장은 메틸페니데이트의 처방을 ADHD가 확실하고 증상이 심한 아이들에게만 처방해야 할 것이라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연구팀은 또 여자아이들은 뇌의 백질 발달이 상당히 다르기 때문에 이 결과를 ADHD 여자아이들에게까지 일반화시킬 수는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뇌는 신경 세포체로 구성된 겉 부분인 피질과 신경세포를 서로 연결하는 신경 섬유망이 깔린 속 부분인 수질로 이루어져 있는데 피질은 회색을 띠고 있어 회색질, 수질은 하얀색을 띠고 있어 백질이라고 불린다.


이 연구결과는 북미 영상의학회 학술지 '영상의학' 최신호에 실렸다.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장애

세계
ITALY OPERA SCALA
GERMANY CINEMA EUROPEAN FILM AWARDS
Pearl Harbor Anniversary
LEBANON WOMEN PROTEST
건강
"치과 치료 끝, 고기 먹으러 가자? 그러지 마요"
인의협, 고(故) 백남기 농민 사인 '외상성 경막하출혈·외인사'.. "연명시술은 사인과 무관"
[포토]김광호 호일침 한의원 한의사, 제18회 피부미용 학술연구, 임상발표회에서 뱃살빼기 케어 발표
GC녹십자, 연말 나눔의 장 '온정의 바지회' 개최..수익금 1억3000만원 기부